본문 바로가기

우리동네

[음식점] 많이만들어서 팔기도하는 듯한 동네식당, 국수잔치

부담없는 친구가 놀러온다면, 알뜰하게 국수먹고 커피도 마실수있는 데이트코스를 짤 필요가 있을때가 있다.

그렇다면 이곳은 모범답안 --- 푸짐하고 특별할 것없는 소박한 분식밥집

 

 

 

 

 

<국 수 잔 치>

 

 

저녁때 외출후 집에 돌아가다가 찍은 외부

 

 

간판도 촌시러운게 아주그냥 스럽다. 매번 가보고싶었으나 최근 한달 전에 먹어보고 安안寧녕感감動동을 느낀후, 가끔 밥하긴 싫은데 사먹는 음식은 싫을때 가는 편.

 

 

 

 

요것은 낮에 김밥포장시키고 기다릴때 찍은^^

 

촌시러운 빨강스트라이프. 점심때는 북적대고 가끔은 줄도 서 있는것을 본다. (맞은편은 바다목장☜클릭)

 

 

 

 

 

내부모습

 

메뉴도 은근 다양~ 즉석김밥은 일반분식점 기본김밥 1500원보다는 비싸고 김가*분식점 김가*김밥보다는 500원 저렴한 2000원. 덮밥을 먹어보진 않았으나 어중이떠중이 대충 미원뿌리고 끓여내는 백반세트보다는 차라리 밥스러울것같군

 

 

 

 

 

즉석김밥. 오늘은 밥이 약간 설었었다. 하지만, 그래도 그냥 집에있는 반찬모아 말아주신듯해서 거부감 없이 속편하게 먹음. 우리엄마도 가끔 밥이 설때가 있잖아? 라는 이해심이 솟는거보면 나한테 꽤나 좋은 인상을 준 게 분명해 분명해..

 

 

 

 

특징이라고할것은 시금치나물이 아닌, 심심새콤하게 만든 오이피클이 들어간다는것, 그래서 단무지와 오이피클의 중복으로 어쩌면 새콤한 초밥이라고 반응할지도 모르겠다.

 

 

 

 

 

 

새콤달콤 비빔국수아님. 월리설명으로는... 냉면의 양념이라고 봐야한다는데-

그리생각하니 왜 오묘했는지 이해가간다. 색깔에비해 맵지않고 상상보다 무게감있는 맛. 양이 무지 많다- 아마도 4000원

 

 

 

 

잔치국수 3500원. 국물이 담백하고 깔끔- 메세지(MSG)를 안넣지않았을까 싶은 정도.

월리가 좋아하는 버젼이다. 역시 양 푸짐^^ 착한 가격

 

 

 

 

 

 

한 국수 하시지요?

 

 

 

 

주차는 인근 무료주차장이용^^☜클릭

  • 씨래 2014.02.12 11:43

    방배동 하면 늘상 씨래서래마을 이딸리안 막 럭셔리 막 그런 레스토랑이나 브런치 막 그런
    이국적인 곳만 득실한줄 알았는데 보면 볼 수록 정겹고 친근한 식당도 많네요 ㅋㅋ
    아아 왠지 그곳은 별세계일것만 같고 막 그랬는데 막 괜히 친근해지고 막 그러고 있사옵니다.

    • 首尔姐姐 2014.02.12 12:51 신고

      방배동도 부자보다 서민이 더 많아요 . 나처럼 .........
      주거환경으로는 살아볼수록 좋은게 분명함! 이사오시오들~~

  • Qyuoo 2014.02.13 08:54 신고

    뭘 먹을까? 고민이 될때 집앞에 이런 가게가 있으면 좋겠다~ 하고 늘상 생각해요
    가면 한번에 여러가지를 먹을수 있어서 좋아하거든요..ㅎㅎ
    비빔국수 하나 시키고 김밥과 함께 먹으면 배가 매~~우 부를거 같네요!

  • 열매맺는나무 2014.02.16 19:53 신고

    오! 여기 괜찮은데요!!
    둘째 가지고 밥 하기 싫고 입맛도 없고 했을 때 자주 가던 동네 분식집 생각납니다. 시어머니와 며느리 두 분이 하셨는데 정말 집에서 만든 것 처럼 깔끔했죠. 이런 집 근처에 있으면 참 좋아요. ^^